CRRT 를 언제 시작해야 하는가?

 

CRRT 를 언제 시작해야 하는가?

 

 

 

 

Renal replacement vs. Renal support - 두 가지 개념이 있다.

 

Renal replacement : Replace renal function for failed kidney

Renal support : support renal funciton for all organs (좀 더 포괄적인 개념이다.)

* Renal support 는 도와주려는 장기가 kidney 에 국한되어 있지 않고 다른 장기를 포함한다. AKI 가 아니더라도 시행할 수 있다.

 

 

 

 

* CRRT 는 1997년부터 도입이 되었으며, 도입초기에는 CRRT 를 다방면에 응용해보려는 시도가 있었다. 심지어 IV nutrition 을 충분히 주고 싶지만, fluid volume 을 감당하기 어려울 때도 renal support 개념이 사용되었다.

 

 

 

Possible Non-renal indications for CRRT

 

  - Crush injury (myoglobin clearance)

  - Tumor-lysis syndrome

  - Lactic acidosis

  - Massive volume overload without AKI

--> 어차피 RRT 가 필요한 환자라면, 미루지 말고 초기부터 renal support 를 시도하는 것은 어떨까?

 

 

 

 

Cytokines

 

Cytokines 는 MW 가 큰 편이다.

Adsorption, Convection 으로 제거가 된다.

 

 

 

 

CRRT & Sepsis

 

Many immune mediators are water soluble and fall into the middle-molecular-weight category

  - 이론적으로 HF 로 제거가 가능하다.

  - Adsorption to the filter membrane

 

Sepsis 동물모델 실험에서 CRRT 가 some beneficial effects 를 보여주었다.

  - CVVH reduces plasma TNF, but not IL-6, IL-10

 

Early isovolemic CVVH at 2 L/hr in established sepsis

  - No reduction of several cytokines and anaphylatoxins

  - Organ dysfunction not improved.

 

CVVH has not been shown to benefit SIRS/Sepsis in the absence of ARF

Cytokine removal 을 위한 CRRT 시행에는 그 evidence 가 충분하지 않다.

  - Removal of circulating cytokines cannot remove cytokines in tissue and interstitium

  - Effect of circulating cytokine removal on the mechanism of cytokine removal from lymphatic flow

 

 

 

 

 

언제 CRRT 를 시작해야 하는가?

 

 

* Furocemide stress test  -- 이런 방법도 있다.

1~1.5mg/kg 를 주면서 2시간 소변량이 200 cc 미만이라면 향후 투석을 하게되거나 신기능이 나빠질 가능성이 높았다.

그러니 이러한 경우에는 괜히 기다리지 말고, 조기에 RRT 를 시작하자는 견해.

 

 

 

개념적인 틀을 설정 --> Demand and capacity balance 를 고려하자.

감당할 수있는 능력보다 더 큰 demand 가 필요할 때, gap 이 생길 때 RRT 를 시작하자.

 

 

 

 

 

 

Blue : Comorbidities -- 거의 변하지 않는다.

Orange : acute illness

Green : Solute/Fluid excess

 

매일 변화하는 demand 를 파악하여 점차 그 요구량이 커진다면 RRT 를 적용하자.

 

 

 

끝.

2019. 4. 3 - SJH

 

 

* 관련 포스팅

2018/12/23 - [MN] 급성신손상

2018/12/22 - [MN] 신대체요법

2018/08/31 - [MP] 패혈증의 치료

2018/08/23 - CRRT 후려치기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